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7.10.20 11:10

<이번 생은 처음이라> 수지타산커플, 이번엔 이민기네 부모님 만나러 간다!

정소민과 이민기가 결혼을 위한 다음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나선다.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연출 박준화/제작 스튜디오드래곤, MI)에서 서로의 필요에 의해 결혼제도를 이용하기로 한 윤지호(정소민 분)와 남세희(이민기 분)가 세희의 부모님을 만나러 간다.

앞서 세희는 무릎을 꿇고 평소에 자신이라면 절대 하지 않았을 멘트까지 날린 덕분에 지호아버지 윤종수(김병옥 분)의 신임을 얻어낼 수 있었다. 30여 년간 보아온 아버지에 대한 특성을 빠삭하게 꿰고 있는 지호의 기지와 대의를 위해 소신을 포기한 세희의 행동력이 빚어낸 환상의 시너지였던 것.

이렇듯 지호와 세희가 결혼을 위한 하나의 관문을 무사히 넘은 가운데 이번에는 두 사람이 세희의 집을 찾아갈 예정이다. 갑작스러운 여자친구의 등장에 놀라거나 믿지 않을 것을 대비, 조작 셀카를 찍는 등 나름의 준비를 거쳤지만 또 어떤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질지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지호는 부모님의 성격을 재빠르게 파악, 다년간의 보조작가 생활에서 체득한 스킬을 통해 세희의 여자친구로 완벽하게 위장할 전망. 하지만 지호의 집에서 그랬듯 세희네 가정에도 예상치 못한 복병이 존재해 팽팽한 긴장감을 예고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의외의 복병은 세희와 날선 신경전을 벌이며 지호를 더욱 좌불안석하게 만들 조짐이다. 이에 위기를 타파하고자 지호가 또 어떤 기막힌 순발력을 발휘할지 이 부분 역시 기대되는 포인트다.

이처럼 두 사람은 보통의 커플들처럼 과정을 차근차근 이행해나가며 결혼에 한 걸음씩 가까워지고 있는 상황. 그저 제 한 몸 편히 누울 방이 고픈 지호와 분리수거와 고양이를 돌봐줄 세입자가 필요한 세희가 선택한 결혼은 무사히 이뤄질 수 있을지 궁금증이 나날이 고조되며 다음 방송을 기다려지게 하고 있다.

한편, 청춘들의 삶과 고민을 유쾌하고 진정성 있게 그려내며 따뜻한 위로를 전하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작성자iMBC 백아영 |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