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5.11.24 14:11

[가왕앨범⑧] 13·14·15·16대 복면가왕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 노래 모아듣기




가면을 썼을 때의 제 모습이 진짜 모습이거든요.




그녀는 자신을 감추기 위해 가면을 썼지만, 우리는 가면으로 인해 그녀를 더 잘 보게 됐다.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라는 가녀린 닉네임으로 등장한 그녀였지만, 실제 그녀는 '거미'라는 카리스마 넘치는 이름의 소유자였다. 게다가 그녀는 수줍은 꽃가면을 얼굴에 쓰고 다소곳한 모습으로 노래를 불렀지만, 13, 14, 15, 16대 가왕이라는 기록적인 자리를 꿰차며,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 이후 실로 오랜만에 탄생하는 4연승 가왕에 이름을 올리는 대담한 도전자였다. 반전에 반전을 거듭한 가왕 '코스모스', 그리고 거미. 그녀의 반전으로 우리는 약 10주간 매주 주말 설레는 가슴으로 TV 앞에 앉을 수 있었다.

사실 거미는 올해로 데뷔 13년차를 맞는 베테랑 가수다. 데뷔 이후 꾸준한 활동과 앨범 발표로 대중에게도 잘 알려져 있을 뿐 아니라, 그녀만이 가지고 있는 독특한 음색은 한번 들으면 누구나 그녀임을 알아차릴 수 있을만큼 유명했기에 <복면가왕> 첫회 출연 당시 시청자와 판정단은 모두 코스모스가 가수 '거미'임을 단박에 알아차렸다.

그런데 참으로 놀라웠던건, 코스모스가 '거미'임을 모두가 알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코스모스 가면 뒤의 그녀는 우리가 몰랐던 '거미'의 모습을 끊임없이 보여주고 있었다. 매회 새로운 모습으로 무대에 오르는 코스모스의 모습을 보면서 우리는 그녀를, '거미'라는 가수를 매회 새로운 가수로 바라보게 됐고, 그동안 우리가 알고 있던 '거미'라는 가수에 대해 다시 기록하기 시작했다.

이름 때문인지, 아니면 강한 인상 때문인지, 언제나 'R&B의 여왕', '소울의 여신'과 같은 카리스마 있는 수식어로 포장되어 있던 거미. 하지만 알고보면 그녀는 누구보다 애교 많고 정도 많은 여린 '코스모스'에 가까운 가수였다. 그리고 어쩌면 우리가 발견하지 못한 훨씬 더 반전있는 모습이 그녀에게 아직 숨겨져있는지 모른다. 그녀가 궁금해지기 시작했다. 비록 <복면가왕>에서 그녀의 무대는 끝이 났지만, 그녀의 노래를 통해 또다른 숨은 거미 찾기는 이제부터 시작될 것이다.

1. 그대니까요(with 패션피플 허수아비) (2015년 9월 20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원곡자 김현철마저 감탄케 했다! 코스모스의 깔끔한 미성과 허수아비의 하모니.


2. 어떤 이의 꿈 (2015년 9월 27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소녀 감성은 어디로? 록커 본능을 장착한 거친 언니가 돌아왔다!


3. 양화대교 (2015년 9월 27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아프지 말고... 아프지 말고..." 여기서 울컥!


4. 소녀시대 (2015년 10월 11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어쩐지 당돌해서 더 매력적인 코스모스의 보이스.


5. 아름다운 이별 (2015년 10월 25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애절함을 더하는 코스모스의 비음이 포인트. 떨림이 좋은 고음 바이브레이션은 덤.


6. 몽중인 (2015년 11월 8일 방송)

▶감상 포인트 : 한밤중 가위에 눌린 것 같은 묵직한 보이스가 몽환적인 느낌을 더해줍니다.


7. 꿈에 (2015년 11월 22일 방송)

▶감상 포인트 : 첫 소절부터 온몸에 소름이 쫘~악. 역시 가왕!

가면 속에 얼굴을 가린 채 오직 가창력만으로 정면 승부하는 미스터리 음악쇼 <일밤-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 [가왕앨범①] 1·2대<복면가왕>'황금락카 두통 썼네'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②] 3대<복면가왕>'딸랑딸랑 종달새'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③] 4·5·6·7대<복면가왕>'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④] 8대<복면가왕> '노래왕 퉁키'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⑤] 9대<복면가왕>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⑥] 10·11대<복면가왕> '네가 가라 하와이' 노래 모아듣기
☞ [가왕앨범⑦] 12대 <복면가왕>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 노래 모아듣기



작성자iMBC 취재팀 | 화면캡쳐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