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7.03.12 11:03

<우리 결혼했어요> 최민용-장도연, 첫만남부터 '설렘+호감+반전'이라는 것이 폭발했다!

<우리 결혼했어요> 새 커플 최민용-장도연이 설렘과 호감 그리고 놀라운 반전까지 롤러코스터 같은 첫 만남을 가졌다. 최민용과 장도연은 매서운 바닷바람에도 설렘 가득한 모습으로 서로를 마주했다. 특히, <우결> 최초로 섬 신혼 생활을 시작하게 된 두 사람은 예상 밖의 꿀케미로 세상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최장신 국화도 커플'의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기획 최원석 / 연출 허항, 김선영)에서는 새 커플 최민용-장도연의 첫 만남, '직진 커플' 공명-정혜성의 결혼 100일 기념 스페셜 데이트, '국슬 커플’ 이국주-슬리피의 초특급 생일 이벤트 현장이 공개됐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우리 결혼했어요>는 수도권 기준 5.0%로 시청률 상승 속에서 동시간대 2위를 기록했다.


먼저, 이날 방송에서는 <우리 결혼했어요> 새 커플 최민용-장도연이 부부로서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민용은 턱시도에 선글라스, 빨간 꽃다발까지 준비하고 뱃머리 위에 당당히 서서 바다를 가르며 항구로 향했다. 항구에서는 칼바람에도 불구하고 꽃하이힐을 신고 한껏 단장한 장도연이 설렘과 긴장감이 가득한 표정으로 기다리고 있었다.

서로의 존재를 전혀 몰랐던 두 사람은 앞서 미션 카드로만 서로에 대해 확인했다. 최민용은 소띠 연하의 아내라는 말에 함박웃음을 지으며 "뱀띠와 소띠는 찰떡궁합...진심 행복하다"고 말했고, 평소 원숭이 상을 좋아했던 장도연은 원숭이 상 남편이라는 말에 설렘을 드러냈다. 마침내 푸른 바다 위 섬마을에서 첫 만남을 갖게 된 두 사람은 서로를 확인한 후 한없이 웃음을 터뜨렸다. 장도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진짜 너무 원숭이 상이다. 어쩜 진짜 잘 늙은 원숭이"라며 첫 만남에 홀딱 반한 모습을 보여줘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배를 타고 국화도에 도착한 최민용과 장도연은 대왕 리본이 달린 트랙터 웨딩카를 타고 신혼집으로 향했다. 빨간 지붕이 예쁜 아담한 집에 도착한 두 사람은 어색함을 풀기 위해 서로에 대한 대화를 이어갔고, 두 사람의 역대급 4차원 커플의 모습이 본격적으로 드러나기 시작했다. 신혼집에 도착한 장도연은 집을 둘러본 뒤 자급자족해야 하는지 궁금해했다. 이에 최민용은 ''수렵면허가 있다''고 말해 아내를 놀라게 했다.

또한 대화를 하던 중 장도연은 "배고프다"고 말했고, 최민용은 잔뜩 싸 온 짐가방 속에서 전날 밤 직접 준비한 갈근차와 에너지바를 꺼냈다. 시원한 맥주를 원했던 장도연은 생전 처음 먹어보는 갈근차에 어리둥절했지만 자신의 감기를 걱정하는 최민용의 배려 넘치는 모습에 폭풍 감동했다.

그러나 감동도 잠시, 갈근차와 에너지바 하나로 부족했던 장도연에게 최민용은 "하나 먹으면 충분해요"라며 "내일 아침까지 견딥니다"라고 한 것. 장도연은 최민용의 단호한 말에 "우리 남편은 왜 버틸 생각만 하지?"라며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고 갈근차만 연거푸 마시며 배고픔을 달랬다. 게다가 최민용은 "집 밖으로 안 나가고 싶어요", "아내가 물질을 좀 했으면 좋겠어요" 등의 '4차원' 폭탄 발언을 이어갔고 장도연은 멘붕 상태에 빠졌다. 결국 장도연은 "집 밖으로 나가게 해달라"고 애원해 폭소케 했다.

최민용과 장도연은 연예계 대표 장신, <복면가왕>의 출연 인연은 물론 물을 무서워하고, 먹고 남은 에너지바 포장 비닐을 똑같이 리본으로 접는 습관 등 뜻밖의 공통점을 발견하며 서로에게 조금씩 다가갔다. 새 커플 최민용-장도연은 첫 만남부터 신혼집 입성까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최장신 국화도 특급부부'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으며 두 사람의 섬 신혼 생활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이 밖에도 직진 커플' 공명-정혜성의 결혼 100일 기념 스페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 '국슬 커플’ 이국주-슬리피의 초특급 생일 이벤트 등 감동의 순간들이 공개됐다.

공명-정혜성 커플은 결혼 100일을 맞아 더 나은 부부생활을 위해 부부심리상담센터를 방문해 심리 검사를 진행했다. 심리검사 중 아내 정혜성의 생일을 제대로 기억하지 못한 공명은 어쩔 줄 몰라하며 진땀을 흘렸고, 정혜성은 "저 집에 갈래요!"라며 서운함을 폭발시켰다. 또한 부부의 성격 검사에서 정혜성은 '독특녀', 공명은 '야망남'으로 드러나 예상치 못한 반전 결과에 서로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그러나 두 사람은 즐거움의 욕구와 사랑의 욕구가 높은 ‘천생연분’으로 나타나 역시나 '사랑둥이 커플'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이후 공명-정혜성은 직접 고른 꽃으로 플라워 케이크를 만들러 갔다. 공명은 정혜성을 감동시키고자 함께 만든 케이크에 목걸이를 숨겼고, 어설프지만 진솔함이 묻어난 남편의 이벤트에 정혜성은 행복함을 감추지 못했다. 선물을 따로 준비하지 못했다며 미안해하는 정혜성에게 공명은 "넌 오늘 하루를 준비했잖아"라고 말해 두 사람의 결혼 100일 기념 데이트는 넘치는 사랑으로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국주는 결혼 후 첫 생일을 맞이한 슬리피를 위해 취향 저격 특급 이벤트를 준비해 통 큰 아내가 무엇인지 완벽하게 보여줬다. 이국주는 언터쳐블 디액션-베이식-빅트레이-지투까지 남편 절칠들은 물론 남편의 소속사 식구까지 모두 모아 돌잔치 콘셉트의 생일파티를 마련했다. 슬리피는 ‘돌잡이’에서 ‘자유의 여신상’을 선택하며 자유를 갈망해 웃음을 자아냈다. 친구들의 선물과 아내의 진심과 정성이 묻어나는 영상편지에 슬리피는 깊은 감동을 받았다.

하지만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이국주는 슬리피와 친구들을 홍대 클럽 앞까지 직접 데려다 주고 자신의 개인카드까지 건네며 남편 슬리피에게 '클럽 자유'를 선물했다. 이국주는 슬리피에게 "재밌게 놀다와~"라는 말을 남기고 홀로 돌아서 쏘쿨 아내의 끝판왕 모습을 보여줬다. 이에 슬리피는 친구들 앞에서 으쓱한 표정을 지었으며 "아내가 만들어준 내 인생 최고의 생일"이라며 아내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를 접한 시청자들은 “<우리 결혼했어요> 최민용, 진짜 4차원이다~ 앞으로 신혼 생활 진짜 궁금해요~”, “최민용-장도연, 너무 웃긴데 잘 어울려요~”, “최민용-장도연, 섬마을 신혼 생활 완전 기대~”, “공명-정혜성, 벌써 100일이라니~ 역시나 이쁜 커플~”, “슬리피-이국주, 완전 부럽다~ 대인배 아내 진짜 멋짐”, “슬리피-이국주, 엄지척! 진짜 멋지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우리 결혼했어요>는 운명처럼 부부로 만난 슬리피-이국주, 공명-정혜성, 새 커플 최민용-장도연의 좌충우돌 결혼생활이 격한 공감과 설렘을 안기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작성자iMBC 김경희 | 화면캡쳐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