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6.12.30 23:12

[2016 MBC 연기대상 리뷰] “너무 핑크핑크해” 김소연-이상우 커플의 깨알로맨스 현장!


김소연-이상우 커플이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12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2016 MBC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김국진과 유이가 사회자로 나선 이날 시상식에서 베스트커플상 발표 후 황제성이 나서 참석자들을 인터뷰했다. <가화만사성>팀의 김소연에게 베스트커플상 못탔는데라며 소감을 묻자 김소연은 영광스럽게도 후보에 올랐는데 후보만으로 만족한다라고 답했다.

이어 드레스가 멋진데 컨셉을 알려달라라는 요청에 김소연은 스타일리스트가 준비해준 것이라고 답하면서 미안해요. 재미없죠라며 미안해했다. 갑작스러운 김소연의 반응에 장내는 웃음바다가 됐고, 김국진은 지금 너무 재미있다라고, 황제성은 쓰러질 뻔 했다라며 말했다.



어떤 상이 탐나는지라는 질문에 김소연은 올해의 드라마상이라고 답했다. 황제성은 김소연 뒤에 앉아있던 이상우에게 누가 대상 받으면 좋겠냐라고 묻고, “김소연 씨가라는 이상우의 답에 못해먹겠네요. 여기 너무 핑크핑크합니다라며 마이크를 박슬기에게 넘겼다.

<2016 MBC 연기대상>은 영예의 대상과 올해의 드라마상’, ‘베스트 커플상등이 시청자의 투표로 이루어진다. 대상 후보는 김소연, 이종석, 한효주, 진세연, 서인국, 유, 이서진 총 7명이다.


작성자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