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7.01.31 00:01

[역적: 백성을 훔친 도둑 리뷰] 김상중의 남다른 부성애 “네 이름은 길동이여!”


김상중이 아들에게 깊은 애정을 보였다. 130일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연출 김진만, 극본 황진영)에서 아모개(김상중)은 젖도 제대로 못먹는 아들 길동을 염려했다.

길동에게 젖을 먹이다말고 불려가는 아내(신은정)의 모습에 아모개는 안타까워했다. 느닷없이 젖을 뺏긴 길동에게 아모개는 묵던 젖을 뺏겼는디 울지도 않냐, 이놈아!”라며 딱하게 여겼다.


아모개는 길동이 혹시 전설의 아기장사일까봐 날개가 있는지 어깨를 더듬어보고 겨우 안심했다. 아모개는 누가 뭐래도 네 이름은 길동이여. 먹쇠니 개똥이니 그런 이름은 안 지어줄 테니 걱정말거라!”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MBC 월화특별기획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은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편 <역적>1-2VOD 다시보기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작성자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