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7.10.17 15:10

박훈, <투깝스> 캐스팅 확정! 올곧은 검사로 색다른 연기 변신 예고

MBC 새 월화특별기획 <투깝스>에 방송가 블루칩으로 등극,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배우 박훈이 합류한다.


오는 11월 방송될 <투깝스>는 뺀질이 사기꾼 영혼이 빙의된 강력계 형사 차동탁(조정석 분)과 핏속까지 까칠한 사회부 기자 송지안(혜리 분)이 펼치는 판타지 수사 드라마.

극 중 박훈이 맡은 탁재희는 외모도 성격도 자로 잰 듯 반듯한 엘리트 검사. 현장에서 발로 뛰며 검사로서 필요한 직관과 판단력을 직접 몸으로 체득해 능력까지 갖춘 선망 받는 인물이다.

훈훈한 외모에 능력, 든든한 집안까지 모든 것을 갖춘 엘리트 중 엘리트다. 검사로서의 소신과 정의감으로 올곧은 매력의 진수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박훈은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몬스터>, <맨몸의 소방관>, <태양의 후예>와 영화 <검사외전> 등 굵직한 작품에서 비중 있는 역할을 맡아 활약을 펼친 바 있다. 특히 <태양의 후예>에서 특전사 알파팀의 최우근 중사로 분해 묵직하고 충직한 면모로 대중들에게 존재감을 입증했다.

이와 같이 탄탄한 연기력으로 작품의 무게감을 더하고 있는 박훈의 <투깝스> 합류 소식은 드라마에 대한 관심을 더욱 높이고 있다. 이에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카리스마 검사 ‘탁재희’로 분할 박훈의 모습과 활약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투깝스>는 <역도요정 김복주>, <개과천선> 등을 통해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오현종 감독이 연출하고 변상순 작가가 집필을 맡아 독특하고 재기발랄한 판타지 장르물의 탄생을 예감케 하고 있다.

작성자iMBC 조혜원 | 사진제공 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