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기사 날짜 및 제목

2017.02.28 16:02

구혜선-손태영, "남편의 응원이요?" [<당신은 너무합니다> 제작발표회]

안재현과 권상우의 든든한 응원?

28일(화) 진행된 MBC 새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 제작발표회에는 연출을 맡은 백호민PD를 비롯해 엄정화, 구혜선, 강태오, 전광렬, 정겨운, 손태영, 조성현, 윤아정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최근 <신혼일기>를 통해 남편 안재현과 알콩달콩한 신혼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는 구혜선은 결혼 후 첫 복귀작으로 <당신은 너무합니다>를 택했다. 따로 응원을 해주지 않았냐는 질문에 구혜선은 "결혼 후 첫 작품이기도 하고 작품 자체가 굉장히 오랜만이기 때문에 남편 뿐만 아니라 저도 조심스럽게 생각한다."며 "자연스러운 저로 살기보다 어떤 역할을 연기한다는게 여전히 큰 숙제인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애처가로 잘 알려진 권상우 역시 손태영의 컴백에 큰 힘을 보탰다. 손태영은 "아이를 낳으면서 몇 년씩 공백이 있었다. 둘째가 벌써 세 살이 되다보니 앞으로 공백이 없었으면 좋겠다 생각하던 찰나에 이 작품이 들어왔다. 남편도 했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해서 결정에 큰 도움이 됐다."고 언급했다.

가정에서 든든한 지원을 받으며 새 작품으로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찾아올 구혜선-손태영의 모습은 오는 4일(토) 밤 8시 45분 첫방송되는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작성자iMBC 김은별 | 사진 MBC